2019년 12월 3-4일
한국, 서울

Argus LiCoNi

Argus LiCoNi
- 리튬, 코발트, 니켈 컨퍼런스 -
일정 : 2019년 12월 3-4일
개최: 한국, 서울
Choose your language
Traditional Chinese
Simplified Chinese
Japanese
English

광산사업자, 소비 기업, 투자회사의 인사가 한자리에 모이는 1년에 한 번 개최되는 이벤트

제3회 Argus LiCoNi가 2019년 12월 3일(화)부터 12월 4일(수)까지 한국 서울에서 개최됩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아시아 시장의 동향과 세계의 거시경제 상황에 대한 영향에 초점을 맞추며, 광산사업자, 거래업체, 투자자, 금융기관, 생산사업자, 제조업체, 화학 기업, 전구체 공급 기업, 서비스 및 솔루션 프로바이더 등 광산 업계의 Upstream 부문과 Downstream 부문에서 사업을 확대하고 있는 다양한 기업의 인사가 참가합니다.

컨퍼런스에서는 중국 정부의 보조금 및 투자, 자동차 시장 및 가전기기 시장의 최신 정보, 지속가능 공급과 윤리적 조달, 배터리 및 화학 재료, 전구체 재료 시장의 동향 등 중요한 동향에 관한 세션과 함께 니켈, 흑연, 리튬, 코발트, 마그네슘의 공급에 관한 논의도 진행될 예정이며, 아시아의 배터리 업계를 다양한 각도에서 전망할 수 있습니다.


2019년 컨퍼런스 개요:

블록체인과 디지털화를 위한 혁신적 기술에 관한 워크샵:
디지털화를 위한 옵션 및 디지털화를 추진하기 위한 수단에 대해 이해하기 위한 워크샵으로, 공급망을 명확히 파악할 수 있습니다.

네트워킹 기회의 확대: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각종 네트워킹 이벤트 등을 포함한 네트워킹 시간이 총 7시간 반 이상 확보되어 있으며, 새로운 고객 및 기존 고객과 만나 의견을 교환하고 비지니스를 진행할 수 있습니다.

배터리 제조에서 조제법의 진보:
화학 업계 관계자로부터 배터리 제조 기술의 새로운 진보에 대해 들을 수 있습니다.

금속에 초점을 맞춘 그룹 토론:
양방향 논의를 촉진하기 위해 패널 디스커션의 수가 확대되며, 신규 그룹 토론도 진행됩니다. 그룹 토론은 모두 금속에 초점을 맞춘 것으로, 편안한 분위기에서 업계가 직면하는 문제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수 있습니다.

흑연, 구리, 마그네슘 등 새로운 금속에 관한 세션 추가:
망간은 제조원가 하락의 중요한 요인이 되는가? 흑연 업계는 배터리의 진보를 따를 수 있는가? 세계의 구리 공급 상황이 전기자동차와 인프라의 발전을 저해하는 요인이 되는가? 등의 의문에 답하는 세션이 추가됩니다.


금속 업계의 Upstream 부문과 Downstream 부문에 속한 다양한 기업과 비지니스를 진행할 수 있습니다.:

  • Anson Resources
  • BNP Paribas
  • Brandon Hill Capital
  • Envirostream Australia
  • German Mineral Resources Agency
  • Goldman Sachs
  • Hastings Technology Metals
  • Honda Motor
  • Korean Resources Corporation
  • LG International
  • London Metal Exchange
  • Neo Lithium Corp
  • Noble Resources International
  • Rock Tech Lithium

많은 기업 임원과의 네트워킹:

  • 최고경영자
  • 업무 집행 임원
  • 제너럴 매니저
  • 기술 담당 책임자/디렉터
  • 금속 부문 책임자
  • 금속 거래 책임자
  • 판매 부문과 사업개발 부문 책임자

참가를 권유하는 이유

  • 50개 이상 기업 참가

    새로운 관계를 구축하고 전략적 제휴 관계로 발전시키기 위해 세계 각국의 50사 이상 기업이 인사를 파견합니다.
  • 70명 이상 임원 참가

    다양한 기업 및 단체의 임원과 네트워킹을 구축하고, 교류할 수 있습니다.
  • 네트워킹 기회

    관련 업계 주요 기업 및 단체의 임원과 네트워킹을 구축하고, 비지니스를 진행할 수 있습니다.
  • 30명 이상 연사

    아시아 지역 시장 전문가의 견해를 듣고 심층 논의에 참가하며, 업계에 관한 최신 정보를 파악할 수 있습니다.
메일링 서비스
메일링 서비스